본문 바로가기

[사진] '프로농구 시상식 분위기는 우리가 책임진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04.15 10:40






































'2014-2015 프로농구 시상식'이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인터콘티넨탈 호텔 하모니볼룸에서 열렸다. 이날 걸그룹 스텔라와 치어리더 팀이 축하 공연을 선보였다. 스텔라 멤버들은 하나같이 군살 없는 탄탄한 몸매를 뽐내며 열정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치어리더들도 역동적인 안무로 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한편 농구 팬의 참여 없이 진행된 이번 시상식에서는 유재학 감독이 감독상을, 양동근(울산 모비스) 선수가 최우수 선수(MVP)상을 받았다. 외국선수상은 리카르도 래틀리프(울산 모비스) 선수가, 신인상은 이승현(고양 오리온스) 선수가 차지했다. [사진 뉴시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