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리비아 트리폴리 한국대사관, 괴한 공격

중앙일보 2015.04.12 17:03
리비아 트리폴리주재 한국 대사관이 정체를 알 수 없는 괴한들의 공격을 받았다고 중국 신화통신이 12일 보도했다. 외신은 괴한의 공격으로 대사관의 현지인 경호직원 2명이 사망하고 1명이 부상했다고 보도했다. 한국인 직원들은 안전한 것으로 확인됐다. 대사관 경호책임자인 마브라욱 아부 바크는 “무장한 괴한들이 차량을 타고 대사관 건물 앞에서 총격을 가했다”고 신화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말했다. 그는 이번 공격이 이슬람국가(IS)의 송행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공격 동기는 아직까지 밝혀지지 않았다. 트리폴리 지역은 이슬람 반군 무장단체인 리비아의 새벽이 서부지역을 장악한 상황으로 폭탄테러와 납치 등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



정원엽 기자 wannab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