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진표 슈퍼레이스 사고, "10여분간 차에서 빠져나가지 못해…병원 이동 중" 현재는?

온라인 중앙일보 2015.04.12 16:27
김진표 슈퍼레이스 사고, "김진표 병원 이동 중…" 현재 상태는?




 

가수 김진표가 레이싱 대회 도중 사고를 당했다. 하지만 다행히 큰 부상을 입진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측은 12일 "김진표가 의식이 있는 상태에서 검사를 받으러 병원으로 이동했다"면서 "그가 대회 관계자들과의 통화에서 '자신은 괜찮고 검사 후 경기장으로 돌아오겠다'는 의사를 밝혔다"고 전했다.



김진표는 이날 오후 2시부터 생중계된 XTM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도중 6200cc 차량경기인 '슈퍼 6000(SUPER 6000)' 클래스에 출전했다가 사고를 당했다.



주행 중 차량이 공중으로 떠올라 떨어지는 큰 사고였고, 이 장면이 생중계 카메라에 포착돼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김진표는 10여분간 차에서 빠져나가지 못할 정도로 차량이 대파된 사고였지만, 다행히 큰 부상은 입지 않았다.



XTM '탑기어코리아' MC로 활약해 온 김진표는 이번 대회에서 스톡카를 몰고 'SUPER 6000' 클래스에 출전, 레이싱 팀 감독 겸 선수로 활약했다.



한편,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지난 2006년 시작돼 9년 동안 개최됐으며, 국내 유일 국제자동차연맹(FIA) 공인 챔피언십 대회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XTM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캡처]





'김진표'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