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예원-성혁 심상치 않아!…"다른 듯 비슷한 두 남녀의 썸?"

온라인 중앙일보 2015.04.10 15:20
강예원 성혁[KBS 2TV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강예원과 성혁이 핑크빛 기류를 형성해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9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마당발 특집'에는 게스트로 오지호, 강예원, 김민교, 홍석천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성혁은 김민교의 절친으로 '해피투게더3' 촬영장을 방문했다. 낯을 많이 가린다고 밝힌 강예원은 성혁의 등장에 어색해하며 이전까지 거침없는 토크를 선보이던 모습과 달리 수줍어했다.



성혁은 강예원의 "남자친구와 적어도 1년 반 동안 스킨십을 안 한다"는 발언에 관심을 나타내며 "이런 분 의외로 3일 만에 할 수 있다"고 응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런 분위기를 눈치챈 MC 유재석은 그 자리에서 두 사람의 즉석 소개팅을 주선했다.



또한 성혁은 강예원이 불편한 티를 내자 "이런 분 만나보고 싶다"고 말했고, 강예원은 "기가 너무 세신 것 같다. 갑자기 머리가 아프다"며 웃었다.



그러나 성혁과 강예원은 비슷한 점이 많았다. 강예원은 남자 친구와 둘이 있는 게 어색해 늘 친구들을 부르는 스타일이었다. 성혁 역시 "나도 그렇다"고 공감해 강예원과 핑크빛 분위기를 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강예원 성혁'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