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불타는 청춘, 김국진♥강수지 조정현♥김혜선 더블 커플 탄생?

온라인 중앙일보 2015.03.28 11:32


 

김국진이 강수지의 응원을 받아 장작패기 대결에서 승리해 화제가 되고 있다.



27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김국진은 남자 출연자들과 함께 장작패기에 나섰다. 방송에서 김국진과 함께 중년 로맨스를 만들어가던 강수지는 김국진에게 “오빠”를 외치며 사기를 북돋았다.



강수지의 응원을 받은 김국진은 힘을 내서 장작패기 대결에서 엄청난 힘을 발휘해 승리를 거뒀다. 이날 김국진은 강수지, 김혜선과 함께 쑥을 캐며 봄날씨처럼 훈훈한 데이트를 즐기기도 했다.



한편 이날 가수 조정현과 배우 김혜선이 핑크빛 기류를 타기도 했다.



조정현은 남다른 자기관리로 여성 출연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었다.



이에 양금석, 김혜선 등은 방에 돌아와서도 조정현에 대해 얘기했다. 양금석은 “웬만한 여자들은 쉽지 않겠다. 본인이 깔끔하고 여자들이 하는 것을 하니까”라고 말했다.



하지만 김혜선은 “더 편하지 않을까”라며 조정현에 호감을 드러냈다.



양금석은 “남편으로 데리고 살기에는 큰 매력이 없다”라고 말했지만 김혜선은 이후 조정현과 함께 주방에서 다정한 시간을 보내며 셀카도 함께 찍어 핑크빛 기류를 형성했다.



SBS ‘불타는 청춘’은 중견 스타들이 서로 자연스럽게 알아가며 진정한 친구가 되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밤 11시25분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불타는 청춘’[사진 SBS 불타는 청춘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