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태원, 딸 크리스 레오네…"같이 음악 얘기하는 편한 사이"

온라인 중앙일보 2015.03.21 09:57
`김태원 딸 크리스 레오네` [사진 최화정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김태원이 딸 크리스 레오네(김서현)와 함께 라디오에 동반 출연했다.



최화정은 20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불금에 서프라이즈 초대석 빠밤~ 김태원 씨와 너무 시크하고 멋진 그의 딸, 크리스 레오네 오늘 함께 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최화정은 이어 "크리스 레오네 올해 19살이라는데 정말 너무 시크하고 카리스마 짱! 역시 락커의 딸이네요. 범상치 않은 기운이 파바박! 첫 정규 앨범 the end 많이 관심 가져주세요"라고 전했다.



최화정은 또한 "너무 근사한 부녀, 같이 음악 얘기 편하게 하며 마치 선후배 같은 부녀 사이 부러워. 우린 열아홉에 뭘했던가. 대학 가면 살 빠진다는 엄마 말 믿고 하루 다섯끼 먹었던 기억만, 지금 보는 라디오로 보실 수 있어요"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 김태원은 딸 크리스 레오네와 라디오 방송실에서 다정한 포즈를 취하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특히 김태원의 딸 크리스 레오네의 아름다운 외모가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태원 딸 크리스 레오네는 지난달 16일 자신이 직접 작곡한 정규 1집 앨범 'THE END'를 발매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사진 최화정 인스타그램 캡처]







‘김태원 딸 크리스 레오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