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장·차관 포함 주요 공직, 국민 누구나 추천하세요"

중앙일보 2015.03.18 17:31
정부 부처의 장·차관을 국민 누구나 직접 추천할 수 있는 제도가 도입됐다. 민간인이 지원할 수 있는 공직이나 공공기관장도 추천할 수 있다.

인사혁신처는 중앙부처 장·차관 등 정무직, 과장급 이상 개방형 직위, 공공기관장 등 주요 직위의 공직 후보자를 국민이 직접 추천하는 국민추천제를 18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국가인재데이터베이스(www.hrdb.go.kr)에서 추천할 사람 이름·연락처·주요경력·추천사유 등을 입력하면 등록된다. 공무원과 민간인 모두 추천할 수 있다. 자신을 추천해도 된다. 인사처는 추천받은 사람에게 공직 진출 의사를 확인한 뒤 이력·경력 등 정보를 제공받아 분야별로 인재 데이터베이스를 만들어 관리·활용할 계획이다.



최승철 인사혁신처 인재정보담당관은 "기존 공무원과 명망가 중심이라는 지적을 받아온 국가 인재 풀(pool)을 확대하기 위한 취지"라면서 "국민이 폭넓게 참여하면 분야별로 참신하고 유능한 인재를 적극 발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현영 기자 hypar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