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스널 탈락, 2차전 분투 2-0 승리속 8강진출 실패…

온라인 중앙일보 2015.03.18 12:31


 

아스널(잉글랜드 프리미어 리그)이 AS모나코(프랑스 리그앙)에 2-0으로 승리했지만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에는 실패했다.



아스널은 18일(한국시간) 모나코공국 루이2세 스타디움에서 열린 AS모나코와의 2014~15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에서 2-0으로 승리했다.



하지만 1차전 홈에서 1-3으로 패했던 아스널은 합계 전적에서 3-3으로 동률을 이뤘으나 원정 다득점 우선 원칙에 밀려 8강 진출에는 실패했다.



홈에서 1-3으로 패했던 아스날은 3골 차 이상의 승리가 필요했다. 때문에 아스널은 경기 시작과 함께 공세를 펼쳤다.



첫골은 전반 36분에 나왔다. 웰백의 패스를 받은 지루가 페널티 박스에서 선제골을 넣었다.



이후 아스널은 후반 들어 더욱 공격의 고삐를 조였다. 실점 없이도 2골이 더 필요했기 때문이다. 벵거 감독은 코클랭 대신 램지, 웰백 대신 월콧, 몬레알 대신 깁스를 차례로 투입해 총공격을 펼쳤다.



마침내 기회는 서서히 찾아왔다. 후반 34분 램지가 추가골로 승기를 잡는 듯 했다.



하지만 아스널은 이후 추가골을 만들어내지 못하며 8강의 문턱에서 고배를 마셔야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아스널 탈락’[사진 UEFA 챔피언스리그 홈페이지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