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호텔에서 책 보는 한국인 19%로 최하위…스웨덴 60%

중앙일보 2015.03.18 11:41
여행 중 호텔 침대에서 책을 읽는 한국인은 19%로, 전세계 여행자 중 최하위권으로 나타났다. 호텔스닷컴이 2만5000여 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벌인 결과다.


호텔스닷컴 2만5000명 설문 결과

설문 결과, 스웨덴(60%), 덴마크(58%), 핀란드·노르웨이·러시아(56%) 등 북유럽 여행자들이 호텔에서 책을 많이 읽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하위인 한국과 함께 멕시코(25%), 홍콩(27%) 여행객이 여행 중 독서율이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 여행자는 독서보다는 호텔 침대에 누워 TV 시청(77%)이나 인터넷 서핑(45%)을 즐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인은 스마트폰 보유율이 세계 최고 수준인데 반해 인터넷 서핑을 즐기는 비율은 중국(80%) 및 태국(74%) 여행객에 비해 낮았다.



흥미로운 결과도 있다. 일본인(57%)과 한국인(21%)은 호텔 투숙 시 제공되는 가운을 가장 많이 착용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그 외 모든 국가에서는 10% 미만의 응답률이 나왔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