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엄정화·정재형…호주 밀월여행, 둘이 여행간 이유가? '깜짝'

온라인 중앙일보 2015.03.13 20:09
‘엄정화’. [사진 중앙포토]






엄정화·정재형…호주 밀월여행, 둘이 여행간 이유가? '깜짝'



 

오는 12일 방송되는 MBC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18회를 통해 정재형과 그의 절친 엄정화의 동반 여행기를 담은 영상이 독점 공개된다.



이날 공개되는 정재형의 셀프카메라에는 오해를 부르는 정재형과 엄정화의 대화부터 호주에서 활활 타오르는 정재형의 격투 본능까지 다양한 모습이 담겨 있다.



영상 속 정재형은 민낯 상태인 엄정화를 기습공격하며 우정을 확인했고 엄정화는 귀엽게 투정 부린다. 두 사람의 진득한 우정은 호칭에서도 확인됐다. 엄정화는 정재형을 “자기야”라고 불렀다. 이에 정재형은 순간 화들짝 놀라며 "부부로 오해받겠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엄정화는 절친 정재형을 위해 직접 카메라 VJ부터 CF 요정까지 연기했다. 엄정화는 정재형에 깜짝 인터뷰를 진행하고 아름다운 해변을 배경으로 유명 CF를 패러디하는 등 매력을 뽐냈다.



그 동안 각자 SNS를 통해 아름다운 호주 여행 사진을 공개했던 정재형, 엄정화가 셀프카메라에는 어떤 내용을 담아 왔을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엄정화’. [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