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언프리티 랩스타' 지민, 찰진 욕 구사력 뽐내…'대박'

온라인 중앙일보 2015.03.13 20:07
‘언프리티랩스타 지민’. [사진 중앙포토]






'언프리티 랩스타' 지민, 찰진 욕 구사력 뽐내…'대박'



 

‘언프리티 랩스타’ 지민이 파격적인 모습을 선보였다.



지난 12일 Mnet ‘언프리티 랩스타’에서 4번 트랙을 놓고 치타와 걸그룹 AOA의 지민이 최종 일대일 대결을 펼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언프리티 랩스타’에서 지민은 그동안 보여준 적 없는 공격적인 랩과 손가락 욕설 퍼포먼스를 선보여 심사위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이날 치타가 “너는 진짜 바비인형 같지만 바비가 되진 못해. 그건 너도 알지?”라는 랩을 하자 지민은 “난 잘난 척을 못해. 잘났기에. 랩하는 동안에도 나는 억대 CF. 쇼가 전부인 너와 달라. 상대하기 귀찮아”라는 랩으로 상대를 디스했다.



지민의 손가락 욕설 퍼포먼스에 치타는 “지민이 약간 사이코패스 같은 거 있는 듯하다. 웃으면서 하더라”며 놀라움을 표현했고, 산이는 “지민이가 양의 탈을 벗었다. 결국은 너도 똑같은 애였구나”라며 충격을 받은 모습을 보였다.



한편 MC메타는 “본인 스스로 틀을 깨려는 노력이 보였다”고 말하며 지민을 4번 트랙의 주인공으로 선정했다.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언프리티 랩스타' 지민, 의외의 모습이야”, “'언프리티 랩스타' 지민, 욕하니까 무서워”, “'언프리티 랩스타' 지민, 변화하는 모습 인정”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언프리티 랩스타 지민’ [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