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레드벨벳 멤버 5명으로 늘었다…새 멤버 예리 합류

온라인 중앙일보 2015.03.11 18:32




'레드벨벳' 멤버 5명으로 늘었다…새 멤버 예리 합류



걸그룹 레드벨벳이 새 멤버를 추가해 5인조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11일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4인조 걸그룹이었던 레드벨벳은 새 멤버를 영입해 5인조로 오는 18일 컴백앨범을 낸다.



앞서 인터넷에는 레드벨벳의 미국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을 찍은 사진에 다섯명이 찍히며 팬들 사이에서 멤버가 5명으로 늘어난다는 루머가 이미 돌았었다.



새 멤버의 이름은 ‘예리’로, 1999년생인 16살이며 지난 2011년 SM에 캐스팅됐으며 노래, 랩, 댄스 등 다양한 방면에 재능이 있는 팔방미인으로 알려져 있다.



예리는 SM 프리 데뷔팀 SM 루키즈 멤버로 소개된 바 있으며, 지난해 8월 열린 SM TOWN 서울 공연에서 다른 루키즈 멤버들과 함께 무대에 오른 적 있다.



청순한 외모로 ‘SM의 포스트 윤아’라는 별명이 붙기까지 한 예리는 앞으로 레드벨벳의 새 멤버가 되며 어떤 행보를 보일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레드벨벳 새 멤버 소식을 들은 네티즌들은 “레드벨벳 새 멤버, 5명 되는구나”,“레드벨벳 새 멤버, 청순하게 생겼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레드벨벳 새 멤버’[사진 레드벨벳 페이스북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