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돌아온 황새 봉순이 "러시아로 가지 않고 김해로 온 이유는…"

온라인 중앙일보 2015.03.11 07:19
돌아온 황새 봉순이 [사진 = 중앙 포토]




‘돌아온 황새 봉순이’.



돌아온 황새 봉순이가 화제다.



10일 경상남도람사르환경재단은 지난 9일 일본 황새(천연기념물 199호) 봉순이가 김해 화포천습지로 되돌아온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재단 측 관계자는 황새 봉순이가 지난해 5월부터 7월까지 머물던 화포천습지 근처 농경지 철탑 위에 앉은 채로 발견됐다고 설명했다.



일본이 인공증식해 방사한 황새 봉순이는 일본을 떠나 지난해 3월18일 김해를 찾았다가 그해 9월 떠난 뒤 하동군, 충남 서산군으로 차례로 이동한 바 있다.



우리나라에서 관찰된 황새의 경우 월동을 한 다음 번식을 위해 중국 북동부 지역이나 러시아를 찾는 것이 일반적이어서 봉순이가 국내에서 월동을 하고 다시 김해로 돌아온 것은 이례적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돌아온 황새 봉순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