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핫키워드] 리퍼트 대사 피습, 김기종은 누구, 라디오스타 장도연, 제스트 멤버, 강아지 기억력 지속 시간,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

온라인 중앙일보 2015.03.05 14:57
[핫키워드] 라디오스타 장도연, 제스트 멤버, 강아지 기억력 지속 시간,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 [사진 중앙포토]



리퍼트 대사 피습
김기종은 누구
라디오스타 장도연,
제스트 멤버
강아지 기억력 지속 시간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

[핫키워드] 리퍼트 대사 피습, 김기종은 누구, 라디오스타 장도연, 제스트 멤버, 강아지 기억력 지속 시간,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



김기종은 누구

5일 마크 리퍼트 주한 미 대사를 습격한 김기종(55)씨는 범행을 저지른 이유에 대해 ‘(미 대사를) 혼내주기 위해서’라고 답했다. 김씨는 통일문화운동단체 '우리마당'의 대표인 문화운동가로 알려져 있다. 경찰 등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2010년 7월 7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특별강연회 도중 시게이에 도시노리(重家俊範) 당시 일본대사에게 지름 약 10㎝와 7㎝인 시멘트 덩어리 2개를 던진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 된 바 있다.



또 김씨는 지난해 시게이에 전 일본대사를 공격했던 일을 엮은 책인 '독도와 우리, 그리고 2010년'을 출간하기도 했다.



리퍼트 대사 피습…무사히 봉합 수술

5일 오전 공격당한 마크 리퍼트 주한 미 대사가 봉합수술을 무사히 마치고 안정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 관계자에 따르면 리퍼트 대사는 이날 오전 9시22분쯤 신촌세브란스 병원으로 후송돼 봉합수술을 받았다. 리퍼트 대사는 오른쪽 턱에 12cm정도의 자상을 입었고, 왼쪽 손목과 팔 등 모두 다섯 군데를 흉기에 베였다. 수술은 1시 경 마무리됐다.



봉합수술을 마친 리퍼트 대사는 안정된 상태라고 한다. 주한 미 대사관측은 세브란스 병원에서 입장 발표를 통해 “미 정부는 무분별한 폭력행위에 대해 강력히 비판한다. 리퍼트 대사는 생명이 위독하거나 한 상태는 아니고, 안정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

봄철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으로 파릇파릇한 봄나물이 꼽혔다. 또 환절기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으로 여름 수박과 참외, 가을사과와 고구마가 꼽혔다. 또 겨울에는 상큼한 귤과 석류, 배추와 무를 자주 섭취하면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된다.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은 영양소가 풍부한 음식이다.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은 방어력을 강화하고 감염과 질병, 알레르기에 대항하는 힘을 길러준다는 게 전문가들의 견해다.



강아지 기억력 지속 시간

'강아지 기억력 지속 시간'에 대한 연구 결과가 공개돼 화제다. 스웨덴 스톡홀름 대학교 요한 린드 박사가 실시한 동물 25종에 대한 '기억 지속 시간(Span of memory)' 실험 결과다.



실험 결과 강아지의 기억력 지속 시간이 평균 2분 정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요한 린드 박사는 "개는 실험 결과 평균 2분 정도 기억을 유지한다"며 "그럼에도 개가 주인을 잘 알아보는 것은 반복 학습 때문"이라고 밝혔다.





제스트 멤버 "성폭행은 악의적 루머"

남성 5인조 그룹 ‘제스트’의 멤버가 성폭행 혐의로 피소됐다. 경찰은“남성 5인조 그룹 제스트의 멤버 A가 최근 20대 여성 B씨를 성폭행한 혐의로 피소됐다”고 전했다.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B씨와 멤버 A는 지난해 11월 지인들과의 모임에서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에 따르면 B씨는 A보다 5살 연상이다.



보도가 나간 후 그룹 제스트의 소속사 측은 곧바로 "사실 무근"이라고 부인했다. 제스트 소속사 관계자는 한 매체에 “해당 상황을 내부적으로 보고 있다”며 “사실 B씨가 몇달 전부터 먼저 찌라시나 인터넷 등을 통해 ‘신상을 털겠다’며 악의적 루머를 게재하는 등 협박을 해왔다. 이에 이미 소속사에서는 사이버 수사대에 신고를 한 상태”라고 밝혔다. 경찰은 지난달 27일, B씨에 대한 조사를 마쳤으며 조만간 A를 소환해 경위를 조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라디오스타 장도연

개그우먼 장도연이 이용진을 짝사랑한 경험담을 고백해 눈길을 끌고있다. 지난 4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손종학, 김민수, 장도연, 엠버가 출연해 ‘듣.보.실-듣도 보도 못 했는데 실시간 검색어 1위’특집을 꾸몄다.



이날 MC들은 장도연에게 “썸은 많았지만 진짜 좋아한 건 이용진이라고…”라며 질문했다. 장도연은 “이용진은 ‘웅이 아버지’했던 친구다”라고 운을 떼며 이용진에게 차이고 한강에서 낮술을 마시며 울었다는 이야기를 했다.



장도연은 “그땐 굉장히 심각했다. 그 친구(이용진)와 둘이서 독대로 아침까지 술을 마셨다. 근데 저는 약간 열랑 말랑 할 때여서 아침에 동이 텄으니 집에 가겠다고 했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핫키워드] 리퍼트 대사 피습, 김기종은 누구, 라디오스타 장도연, 제스트 멤버, 강아지 기억력 지속 시간,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

[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