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G G3, MWC '최고의 스마트폰'상, 혁신상도 받았는데 '대박'

온라인 중앙일보 2015.03.05 12:04
‘최고의 스마트폰’. [사진 LG전자·애플 홈페이지 캡처]






LG G3, MWC '최고의 스마트폰'상, 혁신상도 받았는데 '대박'





올해 최고의 스마트폰에 LG전자의 G3와 애플의 아이폰 6가 이름을 올렸다.





LG전자가 스페인 바로셀로나에서 열린 ‘MWC 2015(모바일월드콩그레스 2015)’에서 ‘LG G3’로 ‘최고의 스마트폰폰’상을 수상했다. 또한 스마트워치 ‘LG 워치 어베인 LTE’와 ‘LG 워치 어베인’은 해외 유력 매체들로부터 9개 상을 받았다.



GSMA는 3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2015’(MWC 2015)에서 제20회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를 발표했다.



G3와 아이폰 6는 베스트 스마트폰 상을 수상했으며, 가장 저렴한 스마트폰 상에는 모토로라의 모토E가 선정됐다.



또 최고 웨어러블 모바일 기술 상은 모토로라의 모토 360이 차지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서피스 프로3는 모바일 태블릿 상을 받았다. 삼성전자는 녹스(Knox)는 최고 보안 솔루션 상을 수상했다.



LG전자의 G3는 지난 1월 열린 CES에서도 최고 혁신상을 수상한 바 있다.



LG전자 MC사업본부장 조준호 사장은 현지 기자간담회에서 “선택과 집중을 통해 글로벌 Top 3를 달성하겠다. 앞으로도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된 프리미엄 스마트폰과 웨어러블 기기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최고의 스마트폰’. [사진 LG전자·애플 홈페이지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