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계의 지옥철, 韓 최악의 구간 BEST 5…"당신의 출근길은?"

온라인 중앙일보 2015.03.05 08:14
‘세계의 지옥철’ [사진 중앙포토, YTN 캡처]




세계의 지옥철, 韓 최악의 구간 BEST 5…"당신의 출근길은?"



세계의 지옥철 모습이 전해져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중국 베이징의 지하철과 인도의 지하철, 일본 도쿄의 지하철은 ‘세계의 지옥철’로 손꼽힌다. 서울 지하철도 세계의 지옥철에서 빠질 수 없다. 특히 서울 9호선은 시민들 사이에 지옥철로 유명하다.



지하철은 출퇴근길 시민들의 발이 되어주지만, 숨 쉬기 힘들 정도로 사람이 많을 때에는 그야말로 '지옥철'이 된다.



지난해 10월 국회 국토교통우원회 소속 김상희 의원(새정치민주연합)이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오전 7시50분부터 8시20분 사이 9호선 염창역에서 당산역까지의 구간 혼잡도는 237%로 최악의 지옥철 구간으로 꼽혔다.



2위는 당산부터 여의도까지, 3위는 노량진부터 동작까지, 4위는 여의도부터 노량진까지로 상위 5개 구간 중 상위 4위에 모두 9호선 급행열차의 출근길이 포함돼 있다. 5위는 2호선 사당~방배 구간으로 202%의 혼잡도를 기록했다.



한편 ‘세계의 지옥철’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세계의 지옥철 남의 일 같지가 않네” “세계의 지옥철, 사고 위험 있어보인다” “세계의 지옥철, 인도에서도 똑같네” “세계의 지옥철, 아침마다 보는 풍경이다” “세계의 지옥철, 보기만 해도 답답하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세계의 지옥철’ [사진 중앙포토, YTN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