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임영규, 구속기소…술집에서 200만원치 술 마신 뒤

온라인 중앙일보 2015.02.17 15:23
‘임영규’ ‘임영규 구속기소’ ‘임영규 근황’. [사진 방송화면 캡처]




배우 임영규(59)씨가 술집에서 난동을 부린 혐의로 구속기소됐다.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부장 조기룡)는 사기 및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임씨를 구속기소했다고 17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임씨는 지난 5일 새벽 2시 40분께 서울 서초동의 한 술집에서 200만원 상당의 술을 마신 뒤 돈을 지불하지 않았다.



술집 주인이 경찰에 신고했지만 임씨는 경찰관에게 욕설을 하며 얼굴을 때려 안경을 망가뜨리기도 했다.



임씨는 지난해 10월에도 서울 청담동의 한 실내 포장마차에서 옆 테이블 손님과 다투던 중 바닥에 소주병을 집어던져 이들을 다치게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법원은 지난달 열린 선고공판에서 임씨에게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임영규’ ‘임영규 구속기소’ ‘임영규 근황’. [사진 방송화면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