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영상] 미녀 한의사의 완벽 몸매…왕혜문 깜짝 반전 매력

온라인 중앙일보 2015.02.14 00:01




왕혜문 한의사의 완벽 몸매가 화제다.



12일 오후 방송된 JTBC ‘에브리바디’에서는 한의사 왕혜문, 배우 박은혜, 개그우먼 신보라, 전 프로게이머 기욤 패트리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기욤 패트리는 왕혜문을 보며 “키도 크시니까 모델 같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MC 김종국은 “지성과 미모를 겸비한 한의사다”라고 소개했다.



이에 왕혜문 한의사는 탄탄한 복근과 건강미 넘치는 각선미를 자랑하는 자신의 비키니 사진을 공개해 시선을 한 몸에 받았다.



왕혜문 한의사의 비키니 사진을 본 출연진들은 “합성 아니냐”며 격한 반응을 보였고, 왕혜문 원장은 “얼마 안 됐다. 작년 9월 피트니스 대회에 참가했을 때 찍은 사진”이라고 밝혔다.



왕혜문 한의사는 이어 “요즘에 전문가들이 이론적인 부분은 강한데 실전으로 안 보여주니까 환자분들이 못 미더워하셔서 말만이 아닌 몸으로 보여주자고 해서 식이요법과 운동을 병행해 6개월 만에 만든 몸”이라고 설명했다.



또 왕혜문 원장은 피트니스 대회 당시 입은 비키니에 대해 “대회용 비키니를 시어머니가 내 몸에 맞게끔 직접 수선해주셨다”고 덧붙였다.



한편, 1975년생인 왕혜문 한의사는 대구한의대학교의 한의학 학사와 대학원 석사학위를 받았으며 현재 청구경희 한의원의 원장을 역임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