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성령 화보 촬영, '40대 후반에도 아찔한 몸매'

온라인 중앙일보 2015.01.30 12:20






김성령 화보 촬영 중 이탈리아 모델에게 도발 "아무데나 만져도 된다"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배우 김성령이 화보 촬영 중 도발적인 발언을 해 눈길을 끌었다.



29일 방송된 MBC '띠동갑내기 과외하기'에서는 이탈리아 유명 모델 지롤라모 판체타와 김성령의 화보 촬영장이 공개됐다.



이날 촬영에 앞서 지롤라모 판체타는 화보 시안을 보며 "이 사진처럼 키스해도 되느냐" 물었고, 김성령은 "오케이 오케이"라고 웃으며 답했다.



이어 화보 관계자는 김성령에게 "포즈 취할 때 어떤 제약이 있느냐"고 물었다. 그러나 김성령은 "아임 프리"라고 쿨하게 말했다.



이에 지롤라모 판체타는 "촬영할 때 내가 편하게 모든 곳을 만져도 되느냐"고 다소 짓궂은 질문을 했다.



그러자 김성령은 앞서 성시경이 "싸이와 마돈나의 콘서트 리허설에서 마돈나가 싸이에게 '당신이 원하는 어디든 만져도 좋다'고 했다"고 말한 것을 떠올리며 똑같이 말하는 센스를 선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띠과외 김성령 화보' [사진 MBC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방송 화면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