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피니트H 호야, '예뻐'의 주인공은? "엄마가 참 예쁜 것 같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01.26 21:30




 

인피니트H 멤버 호야, 동우 때문에 힘들어



26일 오후 서울 광장동 악스홀에서 인피니트H가 새 앨범 '플라이 어게인(Fly Again)' 발매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인피니트 멤버 동우와 호야로 구성된 인피니트H는 이 앨범으로 2013년 이후 2년 만에 컴백했다.



인피니트H는 새 앨범 타이틀곡 '예뻐'를 비롯해 수록곡 '어디 안가', '바빠서 Sorry', '부딪쳐' 등으로 첫 무대를 꾸몄다. 팬들을 상대로 한 토크쇼 '10문 10답'에서는 인피니트의 성규와 우현이 MC를 맡아 인피니트H의 컴백을 응원했다.



인피니트H로 활동하면서 어려운 점을 묻자 호야는 "동우 형이 횡설수설할 때 어떤 표정을 지어야 할지 모르겠다. 어떤 말을 해도 상관은 없는데, 제가 어떤 반응을 해야 할지…"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성규는 "내가 그 마음을 안다"며 호야의 발언에 수긍했다.



동우 역시 "저도 어떤 말을 하다가 횡설수설하면 그 다음을 어떻게 빠져나가야 할지 모르겠다"고 말하며 크게 웃었다.



인피니트H의 새 앨범은 버벌진트, 산이 등이 소속된 브랜뉴뮤직과의 작업으로 발매 전부터 기대를 모았다.



새 타이틀 곡 '예뻐'는 사랑에 빠진 두 남자의 감정을 동우와 호야가 각자의 표현 방식과 스타일로 표현한 곡으로 동우와 호야가 직접 랩 메이킹에 참여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포토]

'인피니트 H 동우'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