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추성훈 "추사랑, 다리 짧아 모델은 안 돼" 깜짝

온라인 중앙일보 2015.01.26 16:56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추성훈-사랑 부녀가 엄마 야노시호의 고향집을 방문했다.



25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추성훈-사랑 부녀는 야노시호의 고향집을 방문했다.



야노시호는 자신의 유치원 졸업 사진을 발견하고 “아! 이럴 때가 있었다”며 “키 크지? 이때부터 제일 뒷 줄에 섰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사진 속 야노시호는 동그란 눈과 오뚝한 코, 가느다란 팔다리를 자랑했다. 이에 추성훈은 “(야노시호의 조카) 유메를 닮았다”고 말하며 유메에게 모델이 될 것을 권했다.



야노시호와 추성훈이 유메에게 모델이 될 것을 추천하자 옆에 있던 추사랑은 “나도 모델할래”라고 말했다.



그러나 야노시호는 추사랑에게 “사랑이는 안 돼”라고 말한 뒤 “사랑이도 모델 되고 싶어? 유메랑 아이돌 해”라고 덧붙였다. 아빠 추성훈은 추사랑에게 “사랑이는 다리가 좀 짧아”라고 냉정하게 말해 보는 이를 웃게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진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