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성전자 갤럭시 A5 출시

중앙일보 2015.01.21 14:08




 삼성전자가 출고가 40만원대의 '갤럭시A5'를 출시하며 국내 중저가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삼성전자는 “풀 메탈 바디에 강력한 셀프 카메라(셀피) 기능을 갖춘 ‘갤럭시 A5’를 22일부터 이동통신 3사를 통해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한 단계 사양이 높은 ‘갤럭시 A7’도 이달 말 출시할 예정이다.



A5와 A7은 삼성전자가 처음으로 몸체 전부를 메탈로 만든(풀 메탈 바디) 스마트폰이다. 두께는 A5가 6.7㎜, A7은 6.3㎜로 삼성전자가 내놓은 갤럭시 모델 가운데 가장 얇다. A5는 HD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에 쿼드코어 프로세서를, A7은 139.3mm(5.5형) 풀HD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에 옥타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했다.



두 제품 모두 500만 화소의 고화질 전면 카메라를 통해 다양하고 재미있는 셀프 카메라 기능을 즐길 수 있다. 촬영 전 단계별로 피부 톤과 눈 크기, 얼굴형을 설정할 수 있는 ‘뷰티 효과’, 음성 명령뿐 아니라 손바닥을 활짝 펴는 동작으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손바닥 인식 촬영’, 최대 120도의 넓은 화각으로 많은 인원을 한 장의 사진에 담을 수 있는 ‘와이드 셀프샷’, ‘움직이는 GIF 사진’ 등 다양한 셀피 모드를 지원한다. 잠금 화면에서 바로 카메라 기능을 활성화할 수도 있다.



펄 화이트, 미드나잇 블랙, 샴페인 골드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는 ‘갤럭시 A5’의 출고가는 48만4000원, ‘갤럭시 A7’의 출고가는 58만3000원이다.



지난달 중국ㆍ대만 등에서 먼저 선보인 A5와 A7은 급성장하고 있는 중저가 스마트폰 시장에 대응하기 위한 삼성전자의 전략 제품이다. 스마트폰의 계절적 비수기인 1분기에 중저가 신규 모델을 앞세워 시장 지배력을 높이겠다는 것으로 분석된다.



업계 관계자는 “중국 업체들이 저가전략으로 급성장하면서 삼성전자 역시 중저가 스마트폰 시장을 외면할 수 없는 상황”이라며 “갤럭시 노트4 등 고가 모델과 갤럭시 A5ㆍA7 등 중저가 모델을 함께 내세우는 투트랙 전략을 병행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A5 출시를 맞아 22일부터 26일까지 닷새 동안 구매 고객에게 목걸이형 웨어러블 기기 ‘삼성 기어 서클’을 증정한다.



손해용 기자 hysohn@joongang.co.kr



 





















제품


갤럭시 A7


크기


151 x 76.2 x 6.3mm, 141g


디스플레이


139.3mm Full HD Super AMOLED


프로세서


1.5GHz 쿼드코어 + 1.0GHz 쿼드코어


메모리


2GB RAM, 16GB 내장 메모리, 마이크로SD 지원(최대64GB)


카메라


1,300만 화소 후면 카메라,

500만 화소 전면 카메라


배터리


2,600mAh


색상


펄 화이트, 미드나잇 블랙, 샴페인 골드


주요기능


뷰티 모드, 와이드 셀프샷, 움직이는 GIF 사진, 손바닥 인식 촬영 등




























제품


갤럭시 A5


크기


139.3 x 69.7 x 6.7mm, 123g


디스플레이


126.3mm HD Super AMOLED


프로세서


1.2GHz 쿼드코어


메모리


2GB RAM, 16GB 내장 메모리, 마이크로SD 지원(최대64GB)


카메라


1,300만 화소 후면 카메라,

500만 화소 전면 카메라


배터리


2,300mAh


색상


펄 화이트, 미드나잇 블랙, 샴페인 골드


주요기능


뷰티 모드, 와이드 셀프샷, 움직이는 GIF 사진, 손바닥 인식 촬영 등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