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피노키오‘ 이번엔 ‘강남’이 카메오 출연…굳은 표정 ‘무슨 일?’

온라인 중앙일보 2015.01.15 15:46


 

예능 대세 강남이 ‘피노키오’에 깜짝 출연한다.



SBS 수목드라마 ‘피노키오’ 측은 15일 그룹 엠아이비(M.I.B)의 강남이 조수원 감독과 박혜련 작가와 SBS ‘너의 목소리가 들려’(이하 ‘너목들’)의 인연으로 20회에 깜짝 출연하게 됐다고 밝혔다.



강남은 ‘피노키오’의 조수원 감독과 박혜련 작가 콤비의 전작인 ‘너목들’에서 4885 오토바이 날치기범으로 깜짝 등장해 열연을 펼쳐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강남은 이 인연으로 ‘피노키오’의 카메오 출연 역시 기꺼이 받아들였다고 한다.



‘피노키오’ 촬영장에 들어선 강남은 특유의 친화력으로 스태프들에게 웃음과 활력을 전달하며 현장을 한층 훈훈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또 무엇보다 ‘피노키오’는 탄탄한 카메오 라인업과 똑똑한 카메오 활용법으로 시청자들을 감탄하게 만들었다. 이에 강남 또한 어떤 장면에 등장해 극에 깨알재미를 더해줄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피노키오’ 제작사 측은 “강남이 바쁜 스케줄 중에도 흔쾌히 카메오 출연 제의를 받아들여줬을 뿐만 아니라, 촬영장 분위기까지 한층 화기애애하게 만들어줘 너무나 감사하다”면서, “강남이 ‘피노키오’의 어떤 장면에 등장해 임팩트를 더해줄지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SBS ‘피노키오’는 오늘(15일) 밤 10시 마지막회 방송으로 종영을 앞두고 있다.



피노키오 강남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피노키오 강남, 이번엔 어떤 역할일까” “피노키오 강남, 너무 호감이다” “피노키오 강남, 너목들에 나왔었어?” “피노키오 강남, 연기도 하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피노키오 강남’ [사진 아이에이치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