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씨스타 쇼타임', 시청률 공약은 '프리허그'…혹성탈출 분장은 왜?

온라인 중앙일보 2015.01.09 10:13




 

여성그룹 씨스타가 MBC에브리원의 ‘쇼타임’ 네 번째 주자로 선정돼 첫방송이 전파를 탄 가운데 멤버 보라(24)의 시청률 공약이 눈길을 끌고 있다.



8일 오후 5시께 보라는 씨스타 트위터 계정을 통해 “[보라] 쇼타임 시청률 2.3프로! 프리허그 해요♡ 오늘 밤 씨스타 쇼타임 본방사수도 잊지 마세용! ^^ ”라는 글을 게재했다.



한편 앞서 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여의도 IFC몰 CGV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씨스타의 쇼타임’ 제작발표회에는 윤미진PD와 씨스타 효린, 보라, 소유, 다솜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과거 KBS 2TV 음악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혹성탈출’ 복장을 입고 춤을 춘 것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리얼리티 프로그램에서 내려놓는 것에 대한 부담은 없느냐”는 질문에 소유는 “혹성탈출 분장을 하면서 이미 내려놨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어 “저희의 평상시 모습을 보여주기 때문에 내려놓는 것에 대한 부담감은 없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씨스타 쇼타임’‘씨스타 쇼타임’‘씨스타 쇼타임’ [사진 씨스타 트위터]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