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택시' 태인호, 변요한과 실제 사이 어떻냐 묻자…헉

온라인 중앙일보 2015.01.07 16:06




배우 태인호(34)가 드라마 ‘미생’에서 호흡을 맞춘 변요한(28)과의 친분을 드러냈다.



태인호는 지난 6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 전석호, 오민석와 함께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MC오만석은 태인호에게 "변요한과 실제 사이는 괜찮냐"고 물었다. 태인호와 변요한이 함께 출연한 ‘미생’에서 앙숙 관계를 연기했기 때문.



태인호는 “연기를 하고 집에 가면서 내가 요한이랑 친한 건가 안 친한 건가 생각을 해본 적은 있다”며 “왜냐하면 요한이랑 내가 성격이 비슷하다. 부끄러움도 많고 친해지는데 시간이 걸린다”고 밝혔다.



이어 “현장에서 집에 돌아가는 길에 요한이가 문자를 하거나 내가 문자를 한다. 항상 문자를 주고받는다. 겉으로는 안 친한데 속으로는 친하다”며 멋쩍은 표정을 지어 보였다.



태인호의 이야기에 전석호는 “몇 번 봤는데 겉으로 보기에는 진짜 안친한 거 같다. 그래서 우리가 맨날 놀린다. ‘메소드야. 둘이 메소드 연기야’라고 놀린다”고 말했다.



그러자 태인호는 “나는 친한 거 같은데”로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택시' 태인호 방송화면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