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토토가 이본, 필름있수다에 둥지…장진 윤손하와 한솥밥

온라인 중앙일보 2015.01.07 11:15




‘이본’.

 

‘토토가’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던 방송인 이본(42)이 새 소속사에 둥지를 틀었다.



소속사 필름있수다는 7일 이본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필름있수다는 장진 감독이 대표로 있는 매니지먼트사 겸 제작사다. 김슬기 고경표 김원해 윤손하 류덕환 안재홍 등이 소속돼 있다.



이본은 소속사를 통해 “본격적인 활동의 첫 단추였던 ‘토토가’의 뜨거운 반응에 무척이나 고무적인 상황이지만 이에 자만하지 않고, 새로운 환경에서 앞으로 더 좋은 모습 보이겠다”고 밝혔다.



이본은 1993년 SBS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이후 MC, 연기자. 라디오 DJ 등 여러 방면에서 활동 영역을 넓히며 인기 방송인으로 주목받았다.



이후 이본은 개인적인 상황으로 긴 공백기를 가질 수밖에 없었던 사실을 ‘토토가’를 통해 밝히기도 했다.



현재 필름잇수다에는 장진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슬기, 고경표, 김원해, 윤손하, 류덕환, 안재홍 등이 소속돼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