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태희 작가 수상소감 "형돈 오빠 고백 거절해서 미안"…노홍철까지 언급, 왜?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30 17:32
‘MBC 방송연예대상’ ‘김태희 작가’. [사진 ‘MBC 방송연예대상’ 캡처]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의 김태희 작가가 ‘2014 MBC 방송연예대상’ 작가상을 수상했다.



김태희 작가는 2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 신사옥에서 진행된 ‘2014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예능 ‘라디오스타’로 작가상을 받았다.



김태희 작가는 무한도전에서 배우 김태희와 같은 이름 때문에 자주 언급돼 화제가 된 바 있다. 이후 김 작가는 라디오스타로 옮겨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김태희 작가는 수상 소감에서 “관둔지 꽤 됐지만 ‘무한도전’ PD님과 멤버들 감사하다. 당시에는 항상 크게 웃을 수 있었다”며 “특히 노홍철이 고구마를 나르다가 넘어질 때가 기억이 난다”고 음주운전으로 무한도전에서 빠진 노홍철을 언급했다. 이어 “특히 형돈 오빠를 당시 거절했던 거 미안하다고 말하고 싶다”고 언급해 주위를 술렁이게 했다.



또 김태희 작가는 “월요일이 기다려지고, 수요일 녹화가 빨리 하고 싶다. 네 명의 DJ분들 덕”이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라디오 스타’ MC진은 기립박수로 김태희 작가의 수상을 축하해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유난히 긴 소감과 함께 음주운전 파문 이후 현재 자숙 중인 노홍철에 대한 언급은 경솔했다는 평이 전해지고 있다.



한편 이날 시상식은 방송인 김성주와 배우 김성령, 제국의 아이들 박형식이 공동 MC를 맡아 관심을 모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MBC 방송연예대상’ ‘김태희 작가 수상소감’ ‘김태희 작가’. [사진 ‘MBC 방송연예대상’ 캡처]





‘김태희 작가 수상소감’ ‘김태희 작가’ ‘김태희 작가 수상소감’ ‘김태희 작가’ ‘김태희 작가 수상소감’ ‘김태희 작가’ ‘김태희 작가 수상소감’ ‘김태희 작가’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