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구라 "MC그리, 턴 업!" 강한 부정 드러내…MC그리 "존경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30 14:46
‘김구라’ ‘김구라 MC그리’. [사진 김동현 인스타그램]




김구라 아들 ‘MC그리’ 김동현이 아버지에게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김동현은 29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의 아버지를 존경한다(respect my dad)”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리면서 존경심을 드러냈다.



사진에는 머플러와 모자로 얼굴을 가린 김구라가 휴대폰을 사용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또 김동현은 “특별상” “내차례” 등의 글을 덧붙이기도 했다.



이날 김구라는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열린 ‘2014 MBC 방송연예대상’ 시상식에서 뮤직토크쇼 부문 특별상을 수상했다.



김구라는 “고맙다. 상 받으니 좋다. 나에게 방송계 선배이면서도 공황장애 쪽으로 대선배인 이경규에게 상담 문자를 보냈더니 ‘제일 중요한 게 스트레스 받지 말고 즐거운 사람들과 좋은 시간 보내라’라는 거였다”며 “MBC에서 오랜 시간 같이 하는 ‘세바퀴’ ‘라디오스타’는 나한테는 방송이 아닌 힐링이 되는 시간이었다. 방송하는 동안 모든 고민 잊을 수 있었다. 항상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수상소감을 밝혔다.



또 김구라는 “남다른 부모를 둬서 마음고생 심한 우리 동현이. aka MC 그리. 턴 업!(Turn Up) 오케이?”라며 애틋한 부정을 드러냈다.



‘턴업(Turn up)’이란 놀아보자, 분위기 살리자, 소리 올려라 등의 뜻으로 흔히 힙합에서 흥을 돋을 때 쓰는 말이다.



특히 김구라는 ‘MC그리’와 ‘턴 업’을 언급하며 힙합을 좋아하는 아들 동현이의 눈높이에 맞춘 소감으로 아들을 향한 김구라의 애정을 보여줬다.



마지막으로 김구라는 “우여곡절 속에 그나마 작은 깨달음이 있다면 항상 겸손하고 방송은 나의 효용가치에 맞게 나의 방식대로 열심히 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김구라는 지난 18일 오전 ‘세바퀴’ 녹화를 앞두고 가슴 답담함과 이명 증상을 호소, 병원에 입원해 20일 퇴원했다.



김구라의 소속사는 “지난 5월부터 7개월째 치료 중이었던 공황장애의 증상이 악화됐고 절대 안정이라는 의사의 소견이 나왔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구라’ ‘김구라 MC그리’. [사진 김동현 인스타그램]









‘김구라’ ‘김구라 MC그리’ ‘김구라’ ‘김구라 MC그리’ ‘김구라’ ‘김구라 MC그리’ ‘김구라’ ‘김구라 MC그리’ ‘김구라’ ‘김구라 MC그리’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