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재석, 수상 소감에 박명수 아내 한수민 언급…"SNS는 그만!"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30 09:51




 

방송인 유재석(42)이 박명수(44)의 아내 한수민(36)을 언급해 화제다.



29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열린 ‘2014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유재석은 대상을 받았다. 2014 MBC 방송연예대상은 최초로 시청자 문자 투표로 대상 수상자를 결정했다.



유재석은 투표수 67만7183표 중 44만2458표란 압도적인 득표로 김구라, 김수로, 박명수, 서경석 등의 후보를 제치고 대상을 수상했다. 이는 2010년 이후 4년 만이며 MBC에서 받는 4번째 대상이다. 지난 2007년 ‘무한도전’ 팀 수상을 포함할 경우 5번째다.



유재석은 감사인사와 ‘무한도전’ 멤버인 방송인 노홍철(35)과 가수 길(37)의 음주사고에 대한 사죄, 그리고 프로그램을 같이 만들고 있는 멤버들과 스태프들을 거론하며 수상소감을 이어갔다.



끝으로 유재석은 “명수 형이 중간쯤에 부탁한 게 있다”며 “제가 엊그저께 상을 받으면서 아내 얘기를 했더니 형수님이 의기소침해 있는 것 같다고 하더라. 서래마을에 사는 한수민 씨, MBC 공채 개그맨 박명수 씨가 정말 진심으로 사랑한다고 하신다. SNS는 그만 해달라고 한다”고 재치있는 소감을 발표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에 박명수는 민망해하면서도 아내 한수민 씨를 향해 손으로 하트 모양을 만들어 보여 웃음을 더했다.







한편 박명수의 아내인 한수민씨는 유명 피부과 의사로, 최근 자신의 SNS에 박명수의 볼에 뽀뽀를 하는 듯한 사진을 게재해 화제가 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한수민’‘한수민’‘한수민’[사진 MBC 방송연예대상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