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천 덕적도 해상서 여객선 표류…전원 구조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28 17:34




28일 오전 11시께 인천시 덕적도 북서방 약 13km 해상에서 연평도행 여객선 플라잉카페리호의 선체 하부 롤링방지장치가 어망에 감기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여객선이 표류해 승객 94명과 승무원 등 100명이 구명조끼를 입고 대기했다.

인천해양경비안전서는 대체 여객선을 급파해 오후 2시 10분쯤 승객 93명을 옮겨 싣고 연평도로 출발했다.

되돌아가겠다는 뜻을 밝힌 승객 1명은 경비함정에 태워 인천항으로 후송됐다.

인천해경은 특공대를 투입해 사고 여객선에 감긴 어망을 푸는 작업을 진행 중이며, 작업을 마치면 인천항에 재입항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영상=인천해양경찰서]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