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올해 최고의 발명품 '셀카봉', 1920년대에도 있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28 09:47




올해 최고의 발명품으로 손꼽히는 '셀카봉'은 과연 누가 최초로 만들어 사용했을까?

지난 23일(현지시간) 영국 BBC와 가디언등 현지언론은 약 90년 전 '셀카봉'으로 촬영된 사진이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사진은 지난 1926년 잉글랜드 중부에 위치한 워릭셔의 한 가정집 앞에서 촬영된 것이다. 사진 속 주인공은 아놀드 호그와 부인 헬렌으로 이들은 결혼 1년 후 기다란 나무 막대 끝에 카메라를 매달고 '셀카'를 찍었다. 사진 속에는 'Self Taken, Oct 1926'(1926년 10월 스스로 찍었다.)라는 글도 적혀있다. 사진 속에 등장하는 이 막대가 공식적으로 '세계 최초의 셀카봉'이라고 말할 수는 없으나 밝혀진 기록 가운데 가장 오래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시사주간지 '타임' 이 선정한 올해 최고의 발명품 중 하나인 셀카봉은 아직까지도 누구의 발명품인지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인도네시아 출신의 다이애나 헤마스 사리(21)가 만들었다는 설, 온라인 전자제품 유통업체인 코간이 제작했다는 말도 있지만 스마트폰 사용의 최강국인 우리나라가 '종주국'임은 확실하다.    





온라인 중앙일보

[영상=JTBC보도국]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