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용감한 형제의 '원펀치' 데뷔임박…2009년 데뷔한 '원펀치', "네?"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26 17:45






 

음악 프로듀서 용감한형제가 신인 그룹의 '원펀치(1PUNCH)'의 데뷔를 예고해 기존에 존재하던 동명의 밴드 그룹 원펀치가 당황한 심경을 드러냈다.



26일 용감한형제의 소속사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홈페이지에 '1PUNCH(원펀치)'의 브랜드티저를 공개하며 신인 그룹의 데뷔를 알렸다. 이에 2009년 데뷔한 밴드 원펀치는 공식 트위터에 '원펀치' 관련 뉴스 링크를 게재하며 "네??"라는 짧은 한 마디에 당황스러운 심경을 드러냈다.



기존에 있던 인디밴드 그룹 '원펀치(One Punch)'는 두 명의 멤버(박성도, 서영호)로 구성돼 있으며 스팽글뮤직 소속이다.



신인 그룹 '원펀치'는 '2015년형 서태지와아이들'을 목표로 용감한형제가 프로듀서 DM과 공동제작한 보이그룹이다.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는 신인그룹 원펀치에 대해 "1(원)이라는 멤버는 우월한 신체비율과 마치 순정만화 속에 나올듯한 외모에 랩 메이킹은 기본이고, 패션과 음악적인 감각을 겸비하고 있다. 펀치는 카멜레온 같은 매력에 기본 4개국어를 능통하게 구사하는 실력자들"이라고 소개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원펀치' [사진 밴드그룹 원펀치 트위터]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