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파니 과거 가슴 마사지법 화제, 'A컵→C컵'사례도…"오늘 밤부터 도전"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26 16:42






방송인 이파니가 남편인 배우 서성민과 함께 방송에 출연해 힘겨웠던 결혼과정을 공개한 가운데 과거 이파니가 공개한 ‘가슴 마사지법’이 주목받고 있다.



26일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에 아내 이파니와 함께 출연한 서성민은 결혼을 반대하던 부모님에 대해 “원래 (결혼전) 전화도 하고 그랬는데 이제 전화를 안 받아주신다”며 “사실 아직까지 반대가 심하다”고 고백했다.



이파니는 “사랑과 전쟁 2편 정도는 찍은 것 같다. 많은 가슴앓이도 했고 눈물도 흘렸는데 사실 난 시부모님 마음이 이해가 된다”고 전했다.



한편 과거 방송에서 이파니가 공개한 가슴 마사지 비법이 새삼 화제가 되고 있다.



이날 이파니는 JTBC ‘집밥의 여왕’에 출연해 가슴 마사지법에 대해 “실제로 일본에서 유행하는 볼륨업 운동”며 “유선을 자극해 볼륨을 키워주는 효과가 있다”고 소개했다.



이파니는 “A컵이 C컵까지 올라가는 사례가 있다”고 설명하며 직접 가슴 마사지 시범을 보이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파니 결혼 3년차’ ‘이파니’ [사진 집밥의 여왕 방송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