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파니 결혼 3년차…서성민·이파니 딸, 방송 최초 공개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26 15:59




배우 서성민(29)과 이파니(28) 부부의 딸 서이브의 모습이 공개됐다.



지난 26일 MBC 문화프로그램 ‘기분 좋은 날’에는 결혼 3년차 서성민·이파니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방송 최초로 이파니·서성민의 딸 서이브의 모습이 공개돼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한편 서성민과 이파니는 부모님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결혼을 한 사연을 공개하기도 했다.



MC 이재용 아나운서가 서성민·이파니 부부에게 “결혼을 하기까지 힘들었다고 들었다. 부모님은 자주 찾아뵙느냐”고 묻자 서성민은 “아직까지 (부모님과) 왕래는 없다. 원래 (결혼 전) 전화도 하고 그랬는데 이제 전화를 안 받아주신다”고 말했다. 이어 서성민은 “또 결혼한 지 꽤 되다보니 바빠서 연락을 못 드리고 있다. 사실 아직까지 반대가 심하다”고 말했다.



이에 이재용 아나운서는 “결혼반대가 정말 심했나 보다. 어느 정도였냐”고 물었다. 이파니는 “사랑과 전쟁 2편 정도는 찍은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이파니는 “많은 가슴앓이도 했고 눈물도 흘렸는데 사실 난 시부모님 마음이 이해가 된다. 나는 아직도 내가 죄인이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행복하게 끝까지 잘 사는 모습 보여 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서성민과 이파니는 2012년 4월에 비밀 결혼식을 올렸다. 서성민은 2010년 뮤지컬 ‘그리스’로 데뷔했으며 이파니는 한국 플레이보이모델선발대회 1위로 데뷔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파니 결혼3년차’ [사진 기분 좋은 날 방송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