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쌍용차 4개차종 부품결함…11만2920대 리콜

중앙일보 2014.12.26 15:35
쌍용자동차의 렉스턴·카이런·액티언·액티언스포츠 자동차 11만여 대에서 제작 결함이 발견돼 리콜이 실시된다. 26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리콜 대상 자동차는 2005년 6월 1일부터 2010년 11월17일 사이 제작된 렉스턴, 카이런, 액티언, 액티언스포츠 등 4개 차종 11만2920대다. 이번 리콜은 볼조인트(Ball Joint)가 이탈되거나 파손되는 결함으로 정상적인 주행을 할 수 없을 가능성(바퀴 비틀림 또는 바퀴 잠김 현상)이 발견됐기 때문이다.



자동차 소유자는 26일부터 쌍용차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전·후륜 좌우 볼조인트 교환)를 받을 수 있다. 리콜 시행 전에 자동차 소유자가 결함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청구할 수 있다. 문의 080-500-5582



세종=최선욱 기자 isotop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