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우결' 김소은-송재림, 터키여행서 "국제적 호갱"된 사연?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26 15:10




 

‘우결’의 송재림 김소은 커플이 터키로 여행을 떠난다.



27일 방송되는 MBC ‘우리 결혼했어요-시즌4’에서는 송재림 김소은이 터키로 여행을 떠난 모습이 그려진다.



12시간의 긴 비행 끝에 터키 이스탄불에 도착한 두 사람은 미리 예약한 게스트 하우스로 향했다. 배낭여행이 콘셉트인 만큼 지하철을 타기로 하지만 티켓 끊기부터 ‘멘붕’이 시작됐다. 남편 송재림이 알고보니 '길치'였던 것이다. 약도를 보며 게스트 하우스를 찾아 걷고 또 걷지만 길을 찾지 못하고 헤매 두 사람은 무사히 숙소에 도착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다음 날, 두 사람은 가장 먼저 터키 여행의 필수 코스인 성 소피아 성당을 찾았다. 하지만 때마침 휴관일인 탓에 두 사람은 크게 아쉬워하며 발길을 돌렸다. 게다가 충동구매로 어처구니없는 바가지를 쓴 송재림은 “국제적 호갱”이라며 망연자실했다.



사랑꾼 송재림의 아내바라기 본능은 터키에서도 멈추지 않았다. 최근 버즈의 민경훈이 김소은을 이상형으로 꼽은 것을 두고 송재림이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이에 김소은은 “기회가 되면 보자”며 자극한다.



또 김소은은 이스탄불을 상징하는 갈라타 다리를 건너던 중 송재림에게 애교를 보여달라고 요구했고, 난감함에 어쩔 줄 몰라 하던 송재림은 창피함을 무릅쓰고 폭풍 애교를 선보였다.



송재림과 김소은의 알콩달콩한 터키여행기는 27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송재림 김소은’ [사진 MBC]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