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해진 선물, 사비털어 스태프 130명에 특급 종합 선물 세트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26 10:43




박해진 선물



배우 박해진이 통 큰 '의리'를 보여줬다.



박해진은 최근 중국 드라마 '남인방-친구' 촬영 현장에 한국과 중국 스태프 130여명을 위해 밥차와 점퍼·방한용품 등을 선물해 눈길을 끌었다. 박해진은 이 드라마에서 주인공 해붕 역으로 출연 중이다.



이번 선물은 박해진이 직접 사비를 들여 정성스럽게 준비해 더욱 의미가 있었다는 후문. 현장에 한국과 중국, 두 나라의 스태프들이 함께 있는 것을 고려해 돼지갈비와 잡채 등 모두가 좋아할 만한 한식으로 구성된 밥차를 대접했다.



드라마 '남인방-친구'의 한 관계자는 "평소 박해진 씨는 촬영이 있을 때마다 스태프들을 한 명 한 명 섬세하게 챙기고 배려해줄 뿐만 아니라 지친 현장에 활력까지 불어 넣어주는 역할을 해내고 있다"며 "박해진 씨가 전해준 특별한 크리스마스 선물 덕분에 더욱 따뜻한 현장이 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남인방-친구'는 3년 전 큰 인기를 누렸던 '남인방'의 두 번째 시리즈로 30대 초반 남자들의 우정과 야망, 꿈과 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배중현 기자,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와이트리 미디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