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英 가디언, '세계 축구선수 TOP 100' 발표…평가위원 누군가 보니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26 09:24




 

영국 일간지 가디언이 ‘세계축구선수 TOP 100’을 발표했다. 이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29·레알 마드리드)가 1위를 차지했다. 작년에 2위였던 호날두가 라이벌 리오넬 메시(27·바르셀로나)를 꺾은 것이다.



가디언은 24일 2014 세계 축구선수 TOP(톱) 100 명단을 발표했다. 1위는 최종점수 2899점을 기록한 호날두, 2위는 2801점을 받은 리오넬 메시(27, 바르셀로나)가 차지했다. 지난해 2위였던 호날두는 1위 메시를 제치고 선두로 올라서며 올해 활약상을 인정 받았다. 호날두는 최종점수 2899점을, 메시는 2801점을 받았다.



호날두는 올 시즌 14경기에 출전해 25골을 터뜨렸다. 메시보다 10골(16경기 15골)이나 앞섰다. 또 호날두는 2014유러피언 골든슈와 프리메라리가 디 스테파노 상, 유럽축구연맹 최우수 선수상 등을 독식했다.



또 독일 구단 바이에른 뮌헨은 3위 마누엘 노이어(28), 4위 아르연 로번(30), 5위 토마스 뮐러(25), 9위 필립 람(31) 등 100명 중 상위 10명에 4명의 선수를 배출해 주목받았다.



루이스 수아레스(27·바르셀로나)는 6위를 차지했으며, 브라질 축구대표팀의 에이스 네이마르(22·바르셀로나)는 7위를 차지했다. 8위는 가레스 베일(25·레알 마드리드)가 차지했으며 10위에는 영국 프리미어리그에서는 유일하게 세르히오 아게로(26·맨체스터 시티)가 올라 자존심을 지켰다.



지난해 72위였던 앙헬 디 마리아(26·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14위로 뛰어올랐고, 하메스 로드리게스(23·레알 마드리드)도 처음으로 100위 차트에 진입해 15위를 기록했다. 한국선수로는 손흥민(22·레버쿠젠)이 115위에 올랐다.



한편 이번 TOP 100 선정에는 28개국 73인의 축구전문가들이 참가했으며, 축구스타 출신 르난 크레스포(40·아르헨티나), 질베르투 실바(39·브라질), 슬라벤 빌리치(47·크로아티아), 디트마 하만(42·독일)등이 평가위원으로 참가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축구선수 TOP 100’‘축구선수 TOP 100’ [사진 가디언 홈페이지]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