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강정호 단독 교섭권 따내…협상 타결되나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23 10:43




 

미국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구단인 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넥센 히어로즈의 유격수 강정호(27)와의 단독 교섭권을 따냈다.



23일 미국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 뉴스에 따르면 피츠버그가 강정호 에 대한 포스팅 절차(비공개 경쟁 입찰)를 통해 단독 교섭권을 획득했다. 한국 프로야구에서 활약했던 국내선수 중 미국 메이저리그에 출사표를 던진 야수는 강정호가 처음이다. 피츠버그 파이어리츠는 강정호의 포스팅 금액으로 가장 높은 500만2015 달러를 제시해 한 달 동안 단독 협상권을 갖게 됐다.



앞서 강정호의 소속 구단 넥센은 지난 20일 MLB 사무국으로부터 전달받은 포스팅 금액을 수용하며 제시받은 금액 500만2015달러를 공개했다.



이에 피츠버그는 30일 동안 강정호와 연봉 협상을 펼친다. 협상이 타결되는 강정호는 2015시즌부터 메이저리그에 진출하게 된다.



피츠버그 파이어리츠는 지난 시즌 88승74패를 기록해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2위를 기록했다.



한편 피츠버그는 강정호 영입에 꾸준히 관심을 가진 팀 중 하나다. 한국 프로야구 시즌 중 관계자들이 목동구장에 방문해 강정호의 기량을 점검하기도 했다. 한국시리즈 중에는 미국에서 선임급 실무자가 건너 와 강정호를 유심히 살펴봐 화제가 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강정호’‘피츠버그’ [사진 일간스포츠]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