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5년 프로야구 3월 28일 개막…9개 구단 체제 종료 '시구는 언제 하나?'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17 14:45
‘2015년 프로야구 3월 28일 개막’. [사진 일간스포츠]




2015년 프로야구 3월 28일 개막 소식이 화제다.



2015년 프로야구 경기 일정이 확정됐다. 롯데 자이언츠는 3월 28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kt 위즈를 상대로 개막 2연전을 펼친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015년 프로야구 페넌트레이스 경기 일정을 17일 발표했다. kt의 합류로 프로야구 출범 이후 처음으로 10개 구단으로 열리는 2015년 프로야구는 3월 28일 개막해 팀 당 144경기, 팀 간 16차전씩 총 720경기가 편성됐다.



올해 퓨처스리그에 속했던 제10구단 KT 위즈가 마침내 1군 무대에 등장해 9개 구단 체제는 끝을 맺는다.



개막전은 2013년도 순위를 기준으로 1-6위 팀, 2-7위 팀, 3-8위 팀, 4-9위 팀, 5위 팀-kt 간 경기로 편성됐다. 이에 따라 대구(삼성-SK), 잠실(두산-NC), 광주(KIA-LG), 목동(넥센-한화), 사직(롯데-kt) 등 5개 구장에서 2연전으로 개막전이 펼쳐진다. 원정 경기로 개막전을 치르는 5개 팀은 3월 31일부터 홈 3연전을 치른다.



KT의 역사적인 첫 홈 경기도 이때가 될 예정이다.



KBO는 내년 경기 일정에서 10개 팀의 이동 거리를 최소화하고, 팀당 주말·공휴일 경기 수를 가급적 균등하게 편성하는 데 중점을 뒀다. 팀 간 16차전은 3연전 4차례, 2연전 2차례로 치러진다. 총 720경기 중 715경기를 우선 편성하고, 나머지 5경기는 우천으로 순연되는 경기와 함께 9월 15일 이후 재편성된다.



한편 5월 5일 어린이날 경기는 격년제 편성에 따라 올해는 넥센-삼성(목동), 두산-LG(잠실), 한화-KT(대전), 롯데-SK(사직), NC-KIA(마산) 대진으로 열린다.



퓨처스 올스타전과 올스타전을 치르는 올스타전 휴식기는 7월 17∼19일로 잡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년 프로야구 3월 28일 개막’. [사진 일간스포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