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심심한 애완견을 위한 TV 채널 나온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17 11:44




씨앤앰케이블방송은 18일부터 국내 개들에게 최적화된 '채널 해피독'을 방송한다고 17일 밝혔다.



채널 해피독은 국내 개들의 행동과 심리를 연구해 제작한 국내채널이란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동물행동 전문가, 수의학과, 동물복지학과 교수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2년여 동안 연구해서 만든 국내 개들에게 최적화된 프로그램이다.



채널 해피독은 국내 애견들이 호기심을 느낄 수 있는 영상과 오디오로 구성돼 있으며, 고주파와 자연음이 섞인 테라피 음악을 활용해 프로그램을 제작했다.



특히 테라피 음악은 반려견이 아플 때, 예민한 임신견, 수술 전후, 밤 시간 안정을 취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이 밖에도 주인이 출근 또는 외출 시 혼자 있는 반려견들의 생활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순환 편성했다.



[영상=유투브]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