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늘의 연애’ 이승기, 키스신 2차례 질문 받자 “전체관람가라…” 아쉬워?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17 10:00


 

영화 ‘오늘의 연애’의 주인공인 가수 겸 배우 이승기(27)가 상대배우 문채원(28)과의 키스신을 언급해 화제다.



16일 서울 압구정 CGV에선 영화 ‘오늘의 연애’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자리에는 이승기와 문채원이 참석했다.



이날 이승기는 문채원과의 2차례 키스신에 대해 “사실 드라마는 전체관람가다 보니까 키스신을 찍을 때도 어느 정도 조심스럽게 하는 경향이 있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승기는 “근데 이번 작품 같은 경우는 감독님 영화 톤 자체가 리얼하기도 하고 드라마와 영화 자체가 확실히 다르기도 하더라”라며 “리얼함에 치중해 키스신을 찍다 보니까 드라마 보다는 격하게 나왔다”고 설명했다.

박진표 감독 또한 “키스신을 찍을 때 내가 질투가 날 정도로 연기해달라고 말했다. 그런데 준비를 열심히 해서 그런지 키스신이 잘 나왔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제작보고회에서 문채원은 썸과 연애의 구분에 대해 “일단 교제를 하자는 이야기가 나와야 될 것 같다”며 “상대가 말을 하고 동의를 해야 1일이 시작되는 날부터가 썸이 아닌 연애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이승기는 “나도 비슷하다고 생각한다. 어쨌든 그런 마음적인 분위기는 다 알겠지만 그래도 말로 서로의 마음을 말로서 확인하는게 중요한것 같다”고 말했다.



이승기 문채원이 출연하는 ‘오늘의 연애’는 대한민국 남녀의 가장 뜨거운 연애 트렌드인 ‘썸’을 담아낸 현실공감로맨스로 내년 1월 15일 개봉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오늘의 연애 이승기’[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