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팝스타4 남소현, 심사위원 전원 호평 “언니 남영주보다 나은 동생”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16 11:32




 

‘K팝스타4’ 참가자 남소현이 고음에 대한 두려움을 극복했다.



14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K팝스타4(이하 K팝스타4)’에 출연한 남소현은 언니 남영주가 해결하지 못했던 고음을 극복하며 심사위원들로부터 칭찬을 받았다.



랭킹 오디션에 앞선 JYP 사전트레이닝에서 박진영은 “남소현의 고음이 문제”라며 지적했다. 남소현은 “정면승부를 하겠다”고 말했지만 이어지는 음이탈로 인해 자신감을 잃고 불안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무대 위에 오른 남소현은 문제 없이 고음 부분을 넘겼고 심사위원들은 환한 얼굴을 보였다.



남소현의 무대 후 유희열은 “남영주의 동생으로서 통쾌하게 복수해 준 것 같다”며 “고음이 완벽하지는 않았지만 그대로 시도를 했다는 것에 큰 의미를 두면서 돌직구를 던졌다”고 아낌없는 칭찬을 보냈다.



이어 양현석은 “남영주가 시즌 내내 극복하지 못했던 고음 부분을 남소현이 단기간에 해결했다”면서 “조금만 조절하면 언니보다 나은 동생이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K팝스타4' 남소현 소식에 네티즌들은 "'K팝스타4' 남소현, 고음성공 축하해", "'K팝스타4' 남소현, 청출어람이네", "'K팝스타4' 남소현, 형보다 나은 동생은 없댔어"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4’ 캡처]

'K팝스타4' 남소현 남영주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