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윤진 "평소 못보던 연예인 구경하려 남편 따라가" 폭소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16 10:28




배우 이범수가 아내 이윤진을 칭찬해 화제다.



16일 방송된 SBS ‘좋은아침’에서는 배우 이범수와 그의 아내 이윤진의 이야기가 소개됐다.



이날 이윤진은 “같이 갈 수 있는 자리가 있다면 남편과 함께 간다”며 “그때마다 평소 못보던 연예인들 구경도 한다. 재밌다”고 공식석상에 이범수와 함께하는 이유를 밝혔다.



이어 이윤진은 결혼식에서 축가를 부른 인연이 있는 환희와 휘성을 만났다. 휘성은 “축가 전부터 이범수 선배와 인연이 있었다. 과거 ‘스타서바이벌-동거동락’이란 프로에도 함께 출연했다”고 밝혔다.



이에 이윤진은 “고3 때 열심히 봤던 프로그램인데..”라며 엉겁결에 환희 나이를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윤진은 또 선생님과 학생으로 처음 만났던 이범수와의 만남을 회상했다. 이윤진은 “결혼 하게 될 거라고 생각을 못했던 게 사담도 안 나누고 공부만 했다. 그리고 사적인 얘기를 주고받은 게 아니라 이범수 씨가 역사 얘기를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윤진은 “재밌죠? 하면서 얘기하길래 머릿속으로 딴생각 하면서 들었다. 그래서 더 어려운 학생이었다. 약속을 잘지키고 긴장하게 하는 학생이라”고 밝혔다.



이에 이범수는 “공부하러 만났는데 공부해야지 뭐해. 아내와 영어수업 하고 겪으면 겪을수록 된장녀가 아니었다. 소신있고 검소하다”고 칭찬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SBS '좋은아침' 화면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