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올드스쿨' 차예련 대뜸 "이상형은 유지태, 키도 크고 정말 멋지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15 20:45
‘올드스쿨 차예련’. [사진 SBS ‘김창렬의 올드스쿨’ 방송캡처]


 

‘올드스쿨’ 차예련이 자신의 이상형을 유지태라고 고백했다.



15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이하 ‘올드스쿨’)에서 차예련이 ‘스타탐구생활’ 코너에 출연해 청취자들과 다양한 이야기를 주고받았다.



이날 DJ 김창렬은 차예련이 첫 인사를 건네자 “지금도 배우처럼 이야기하는데 실제로는 그렇지 않다”고 장난스럽게 말했다. 이에 차예련은 “왜 그런 이미지가 생겼는지 억울하다. 이번 영화에서는 도도한 이미지가 없다. 그래서 좋다”고 답하며 환하게 웃어보였다. 이어 김창렬은 ‘올드스쿨’ 차예련에게 “결혼생각 없냐. 어떤 분이 이상형이냐”라고 물었다.



차예련은 “일단 착하고 마음씨가 따뜻했으면 좋겠다. 제가 아이와 강아지, 동물을 좋아해서 같이 좋아해주는 사람이었으면 좋겠다. 그리고 활동적이라서 야외활동도 함께 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며 “대화도 잘 통했으면 좋겠다. 외모는 잘 생기면 좋다”라고 답했다. 이에 김창렬이 “어렸을 때 연예인 중 이상형은 누구냐”라고 묻자 차예련은 “유지태 오빠 정말 자상하다. 키도 크고 정말 멋지다”라고 답했다.



한편 차예련과 유지태는 영화 ‘더 테너 리리코 스핀토’(감독 김상만)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다.





온라인 중앙일보

‘올드스쿨 차예련’. [사진 SBS ‘김창렬의 올드스쿨’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