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상화, ISU 월드컵 3위…金 질주 멈췄다

중앙일보 2014.12.15 07:50
'빙속 여제' 이상화(서울시청)가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컵 여자 500m에서 3위에 올라 금빛 행진을 멈췄다.



이상화는 15일(현지시간) 네덜란드 헤렌벤에서 열린 2014~2015 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4차 대회 여자 500m 디비전A(1부리그) 2차 레이스에서 38초07을 기록해 헤더 리처드슨(37초72), 브리트니 보위(38초05·이상 미국)에 이어 3위에 올랐다. 그는 최근 4차례 연속 월드컵 레이스에서 금메달을 연달아 획득했지만 미국 선수들에 막혀 제동이 걸렸다.



이 종목에 함께 출전한 박승희(화성시청)는 39초02를 기록해 19위에 올랐다. 남자 매스스타트에서는 이승훈(대한항공)이 포인트 40점을 획득해 요릿 베르흐스마(네덜란드·70점)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여자 매스스타트에서는 김보름(한국체대)이 40점을 획득, 이바니 블롱댕(캐나다·60점)에 이어 역시 2위를 차지했다.



김지한 기자 hanskim@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