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창포 바닷길 열리는 시간은? "이번 크리스마스는 낭만적으로"

온라인 중앙일보 2014.12.12 15:37




크리스마스를 전후해 충청남도 보령시 무창포의 ‘신비의 바닷길’이 크게 열린다.



12일 보령시에 따르면 이번에 열리는 바닷길은 21일부터 26일까지 낮 시간에 하루 한번 열리며 24일과 25일 절정을 이룰 전망이다.



바닷길은 지난 3월 이후 9개월 만에 가장 크게 열린다.



바닷길 절정시간은 ▲ 21일 오전 9시 8분(조위 66㎝) ▲ 22일 오전 9시 54분(조위 37㎝) ▲ 23일 오전 10시 40분(조위 17㎝) ▲ 24일 오전 11시 25분(조위 10㎝) ▲ 25일 낮 12시 9분(조위 17㎝) ▲ 26일 낮 12시 53분(조위 40㎝)이다. 이보다 1∼2시간 전에 도착해야 이를 제대로 감상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바닷길이 열리면 무창포해수욕장과 석대도 사이 1.5㎞에 ‘S’자 모양의 우아한 곡선길이 펼쳐진다. 바닷길에서는 해삼, 소라, 바지락, 민꽃게 등 해산물을 잡을 수 있으며, 바닷길 옆에 바지락 채취 유료 체험장도 운영된다.



체험료는 성인 7천원, 어린이 4천원이며 채취량은 성인 2㎏, 어린이 1㎏ 내외다.



온라인 중앙일보

‘무창포 바닷길 열리는 시간’ [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