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등록금 일반대학의 10분의 1

중앙일보 2014.12.10 00:06 주말섹션 19면 지면보기
국립 한국방송통신대학교는 내년 1월 9일까지 2015학년도 신입생과 편입생을 모집한다. 2015학년도에는 인문·사회·자연·교육과학대학의 22개 학과와 지난해 신설된 금융·서비스학부, 첨단공학부를 포함해 총 24개 학과·학부에서 신입생 6만3739명, 편입생 7만7229명 등 총 14만968명을 모집한다.



 한국방송통신대 입시 전형에는 별도 시험이 없다. 신입생은 고교 성적(검정고시, 2015 수능시험 성적 등 포함)으로, 편입생은 출신 대학의 성적순으로 각각 선발하게 된다.



 지난해 신설된 금융·서비스학부와 첨단공학부는 산업체 재직자만 지원할 수 있다. 금융·서비스학부와 첨단공학부 재직자 전형의 경우 다른 대학과 달리 3년 근무 경력 없이 고교 졸업 후 바로 입학할 수 있다.



윤병준 학생처장
 특히 올해는 금융·서비스학부와 첨단공학부에서 2학년 편입생을 처음 모집하면서 취업 후에 실무 역량을 쌓고자 하는 직장인들이 공부할 수 있는 기회를 누릴 수 있게 됐다.



 등록금은 한 학기 인문·사회과학대학 35만원선, 자연·교육과학대학 37만원선, 금융·서비스학부와 첨단공학부는 68만원 정도다. 이는 일반 대학과 비교하면 10분의 1 정도로 저렴하다.



 한국방송통신대는 국가장학금, 성적우수 장학금, 교육보호대상자 장학금 등 다양한 장학금을 지원해 연간 8만 명에 이르는 학생들이 장학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학업의지만 있으면 누구라도 학업 부담을 덜고 공부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특별전형은 장애인 등 (특수교육) 대상자, 북한이탈 주민, 부모 모두 외국인인 외국인, 외국에서 초·중등 교육과정을 전부 이수한 재외국민과 외국인, 기회균형선발, 마이스터고 및 특성화고 졸업자, 사회 공헌자, 연장자 등의 전형이 있다.



 지원자는 방송통신대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서를 작성·제출할 수 있다. 또는 내년 1월 2~9일에 방문하면 지원 접수에 필요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합격자 발표는 내년 1월 29일 이다.



황의영 기자
미세먼지 실험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만 참여해도 바나나맛 우유가!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