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거꾸로 정의’에 성난 미국

중앙선데이 2014.12.06 23:33 404호 1면 지면보기
미국 미주리주 퍼거슨에 이어 뉴욕에서도 최근 흑인을 숨지게 한 백인 경관에 대해 불기소 결정이 내려지자 이에 항의하는 시위가 전국으로 확산되고 있다. 흑인 인권단체들은 시민들과 함께 워싱턴·시카고·보스턴·볼티모어 등에서 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5일(현지시간) 퍼거슨 경찰서 앞에서 한 시민이 미국 국기인 성조기를 거꾸로 달고 침묵 시위를 벌이고 있는 모습. [로이터=뉴스1]

선데이 배너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