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병재, 열애 공식 입장 "막되게 핑크빛은 아냐…성급한 언론보도 아쉬워"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27 17:00


‘SNL코리아’ 유병재(26) 작가가 열애에 대한 공식 입장을 전했다.



27일 한 매체는 유병재 작가가 SNL코리아의 전 조연출과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유병재 작가는 이날 CJ E&M을 통해 “서로 좋은 감정으로 교제를 하고 있는 것을 사실”이라면서 “앞으로는 사적인 이슈보다는 코미디에 전념해 건강한 웃음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유병재 작가는 “인정할 부분은 인정하고, 바로잡을 부분은 바로잡겠다”면서 “‘핑크빛 열애’ 기사처럼 막 되게 핑크빛은 아닙니다. 일주일에 5일은 싸웁니다”라고 전했다.



유병재는 ‘SNL코리아’의 코너 ‘극한직업’에서 작가 겸 연기자로 활동하고 있다.



▼다음은 유병재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유병재입니다.

오늘 아침에 뜬 “핑크빛 열애” 기사로 관심을 가져 주셨을 분들에게 저의 입장을 밝히는 말씀을 드려야겠기에 글을 올립니다.

인정할 부분은 인정하고 바로잡을 부분은 바로잡고자 하는 마음입니다.

현재 서로 좋은 감정으로 교제를 하고 있는 것은 사실입니다.

하지만 막 되게 핑크빛은 아닙니다. 일주일에 5일은 싸웁니다.

이 부분에 있어 언론의 성급한 보도가 안타깝구요.

저같은 게 뭐라고 많은 분들의 관심과 시간을 빼앗는 것 같아 죄스런 마음이 큽니다.

앞으로는 사적인 영역의 이슈보다는 코미디에만 전념하여 더 크고 건강한 웃음 드릴 수 있는 코미디 작가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분에 넘치는 관심 감사 드리며 좋은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